스위스 여행(4일차) 스위스 휴양지 SPIEZ 스피츠 걷기


인터라켄 근교 여행에서 은근히 잘 알려지지 않은 곳이 스피츠 예요.

인터라켄을 향하는 길에 튠강과 함께 분위기 있는 마을이 나오는데 '어? 여기가 어디지? 이쁘다'라는 생각을 하시면

바로 작은 마을, 휴양지 스피츠 일거예요.

스피츠 역에서 내려 마을로 향하는 찰나

▲ 역 위에서 바라본 스피츠 마을 전경

▲ thun 튠 호수를 끼고 있는 휴양지 스피츠

▲ 스위스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좁고 긴 잔디밭 길

툰 호수의 배를 타고 인터라켄으로 가시는 분들도 있어요

▲ 휴양지 답게 많은 보트, 태닝을 하는 관광객들을 볼 수 있어요.

▲ 이건 무슨 밭이었을까요

▲ 휴양지지만 조금만 장소를 바꿔도 다른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곳

▲ 무궁화를 보니 대한민국인으로써 반가웠어요

▲ 한적해 보이는 스피츠

▲ 우체통 찍어 봤어요

툰 호수의 분위기가 더해져 마치 섬에 있는 것처럼


스위스의 마을들은 멀리서 봐도 이뻐요. 그런데 가까이서 보면 또 다르게 이뻐요.


7. 해발 2,168M 높이의 피르스트First! (스위스 여행 4일차)

8. 스위스 여행의 마지막 종착지. 취리히! (스위스 여행 5일차)

  1. ANNCY 2018.08.09 10:31 신고

    아름다운 사진들과 글 잘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