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덧 2013년 크리스마스가 다가오고 있다.

크리스마스하면 많은 영화가 떠오르지만, 그 중에서도 '러브액츄얼리' 이 영화를 빼 놓을순 없다.

영화가 시작하면서 인트로 부분이 나온다.(휴그랜트의 발음은 정말 남자도 빠져드는;;)

개인적으로 다음과 같이 생각한다. 

영화 인트로 부분의 한 대사에서, 우리의 인생에서 진정으로 소중한 가치가 무엇인지 전달하는 것이 아닐까?...

 

When the planes hit the Twin Towers, as far as i know,

none of the phone calls from people on board were messages of hate or revenge.

They were all messages of Love.

 

  1. /// 2013.12.30 00:10 신고

    아.. 크리스마스가 후딱 지나버리고 어느덧 청말띠의 해가 코앞에 다가왔네요~ 아직도 현재진행 중인 2013년 남은 이틀~ 좋은 시간 보내세요^^!!

+ Recent posts